개가 먹어도 되는 과일 8가지
상태바
개가 먹어도 되는 과일 8가지
  • 박가현 기자
  • 승인 2020.02.13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니멀타임즈=박가현기자] 개는 종종 사람이 먹는 음식을 탐낸다. 스테이크, 닭고기, 생선처럼 단백질이 풍부한 육류는 개가 좋아하는 음식으로 널리 알려져 있지만 과일이나 채소는 그리 탐내지 않는다. 그러나 적당한 양의 적절한 과일을 먹이는 것은 개의 건강에 도움을 준다. 그렇다고 해서 아무 과일이나 주는 것은 곤란하다.
우리집 개가 먹어도 되는 과일에 대해 알아보자.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1. 사과
사과에는 개에게 필요한 많은 영양소가 함유되어 있어 건강 증진에 큰 도움이 된다. 비타민A, B군, C, E, 베타카로틴, 니아신 뿐만 아니라 섬유질이 풍부해 소화에 도움을 주고 변비 개선과 예방에도 도움을 준다.
사과씨에는 독성이 있기 때문에 먹이기 전 반드시 제거해야 한다. 

사진=PetMD
사진=PetMD

2.오렌지
비타민 C가 풍부한 오렌지 및 감귤류는 개에게 먹여도 안전하다. 만약 당신의 개가 오렌지를 보며 침을 흘린다면 조금 떼주어도 괜찮다. 그러나 감귤류도 당분이 높아 복통을 유발할 수 있어 섭취량에 주의해야한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3.배
배는 개가 섭취하기에 가장 완벽한 과일이라고 할 수 있다. 어떤 과일보다 안전하고, 개에게 유용한 비타민A와 C를 다량 함유하고 있으며 섬유질 함량이 높아 소화를 돕는다. 또한 수분함량이 85%나 되기 때문에 갈증 해소에도 도움을 준다. 배에는 루테올린이라는 성분도 풍부하게 들어있는데, 이는 개의 환절기 감기 예방에도 도움을 준다.

사진=게티이미지
사진=게티이미지

4. 딸기
사람뿐만 아니라 개도 딸기를 아주 좋아한다. 딸기에는 개의 면역체계와 건강 전반에 이로운 비타민과 영양소가 듬뿍 들어있다. 비타민B1, B6, C, K, 칼륨, 요오드, 마그네슘등이 함유되어 있으며 항산화 및 항염증제 효능이 있다.  치아 건강, 시력, 변비에 도움을 주며 항암 작용에도 효과가 있어 건강한 개로 키우는 데 좋은 간식이 된다. 단, 기침이나 재채기, 두드러기, 호흡곤란 등 알레르기 반응이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사진=DogCarion
사진=DogCarion

5.복숭아
복숭아는 비타민A가 풍부하고 섬유질 함유량이 뛰어난 과일이다. 복숭아는 개의 면역체계와 소화기관 강화에도 큰 도움을 준다. 복숭아씨에는 '아미그달린' 이라는 성분이 있는데, 개에게 독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과육을 먹이기 전 반드시 제거해야 한다.

사진=셔터스톡
사진=셔터스톡

6.수박
수박은 개가 먹기에 아주 안전한 과일이다. 칼로리가 낮고 수분함량이 높아 수분 보충과 갈증 해소에 도움이 되며 해열, 해독작용에도 도움을 준다. 수박을 먹이기 전, 반드시 씨는 제거해야 한다. 개가 섭취한 씨앗은 잘 소화되지 않아 소화 장애 및 복통, 장폐색을 유발할 수 있다. 껍질도 반드시 제거한 후 과육만 주어야 한다.

사진=dogsnsox
사진=dogsnsox

7.파인애플
파인애플도 많은 개들이 즐기는 과일 중 하나다. 섬유질이 풍부해 개의 소화를 도우며 비타민C, B1,B6, 망간, 칼륨 등 개의 신체에 이로운 영양소가 함유되어 있다. 반드시 껍질과 심지를 제거하고 과육만 주어야 한다.

사진제공=셔터스톡
사진제공=셔터스톡

8.망고
망고는 비타민 A,C,D와 식이섬유, 항산화 물질이 풍부하다. 개의 시력 개선과 변비 개선,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주며 모질 개선에도 효과가 있다. 
복숭아와 마찬가지로 망고의 씨에도 독성이 있어 잘 발라낸 후 과육만을 먹여야 한다. 껍질에도 가려움을 유발하는 성분이 있으므로 반드시 제거하자.

 

대부분의 과일은 당이 많아 적당량을 먹이는 것이 중요하다. 배탈, 설사, 가스 같은 불쾌한 복부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 개에게 과일을 먹이기 전에는 항상 철저히 씻어야한다. 과일을 재배할 때 살충제를 많이 사용하기 때문에 과일을 깨끗이 씻어 개에게 해가 될 수있는 입자나 살충제를 제거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